항공뉴스  Aviation News
home > Board > 항공뉴스
조회수 101
제목 부산시, 가덕신공항 거점 항공사에 운수권·슬롯 우선 배정 추진
등록일 2024-02-05
항공산업 용지 제공 인력 양성 등 지원 조례 올해 내 제정 계획


부산시가 가덕도신공항을 거점으로 하는 항공사에 국제운수권과 슬롯(시간당 항공기 이착륙 횟수)을 우선 배정하는 방향으로 법 개정을 추진한다.

시는 가덕도신공항을 거점으로 하는 항공사를 위해 항공 인력 양성과 공항 부대시설·항공산업 용지 등을 지원하는 조례도 제정할 계획이다.

부산시는 2029년 12월 가덕도신공항 개항에 맞춰 부산을 거점으로 하는 항공사를 글로벌 항공사로 육성하는 지원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시는 부산 거점 항공사를 지원하기 위해 지역 거점 항공사에 국제운수권과 전체 슬롯의 60%를 우선 배정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현재 운수권은 국토부 항공교통심의위원회에서 배분하고, 슬롯은 공항공사에서 배분하고 있다.

부산시의 계획이 실현되기 위해서는 항공사업법, 국제항공 운수권 배분 규칙 등을 개정해야 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외국의 주요 공항은 지역을 거점으로 하는 항공사에 전체 슬롯의 60%를 배정하고 있는데 인천공항에서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슬롯 확보율은 각각 24%, 16%에 그치고 있다"며 "국토부와 협의해 가덕도신공항은 거점 항공사에 운수권과 슬롯을 우선 지원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가덕도신공항 홍보 영상
11일 오전 부산시청에서 열린 가덕도신공항 비전과 전략 선포식에서 가덕도신공항 홍보 영상이 상영되고 있다. 2024.1.11 [부산시 제공]

시는 시의회와 협의해 올해 부산 거점 항공사 지원 조례도 제정할 계획이다.

지원 조례는 지역 거점 항공사 사옥과 종사자 지원시설 부지를 지원하고 항공정비센터와 운항교육훈련센터 등 항공산업 용지를 우선 공급하는 근거가 된다.

현재 국내 12개 항공사 중 11개 항공사가 인천공항을 거점으로 하고 아시아나항공 계열사인 에어부산만 부산에 본사를 두고 있다.

에어부산이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합병에서 분리매각 될 경우 지역 거점 항공사가 될 가능성이 높다.

신생 화물 전용 항공사 '시리우스항공'도 부산에서 절반 이상의 노선을 운영하겠다는 계획을 밝혀 지역 거점 항공사로 거론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가덕도신공항의 성공적인 개항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에어부산의 분리매각을 통해 지역 거점 항공사로 존치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지역 항공사가 신규 투자를 통해 아시아태평양지역 대표 중견 항공사로 성장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부산시 가덕도신공항 비전 제2활주로



연합뉴스 2024.02.04.